Blog Content

  • 종교와 정치 그리고 납세

    I 서론 종교와 정치의 영역은 역사 속에서 끊임없이 함께 전진해왔다. 원주민들이 믿었던 애니미즘의 시대를 지나 그리스와 로마의 시대에서 존속된 단일신교 시대를 지나, 유럽을 휩쓴 유일신교 순으로 발전하는 역사 속에서 종교와 정치는 언제나 한 몸과 같았다. 1993년 던바의 연구에 따라 자연 상태에서 대인관계의 범위는 150명이 한계이지만, 종교라는 구심점은 이 대인관계의 범위를 쉽게 5천 명, 만 명의 단위로 끌어올려주었다. 비잔틴 제국은 개신교의 교리 속에서 약 천 년을 존재할 수 있었으며, 종교는 십자군 전쟁과 종교재판 같은 비인간적이고 폭력적인 행위를 쉽게 정당화시켜주기도 하였다. 또한 종교는 역사 속에서 구성원들을 쉽게 사회에 적응하게 만들어 주기도 하였으며, 특정 종교의 교리는 자본주의의 발전에..

    Read more